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허혈성 심장질환의 치료

기사승인 2017.10.11  07:35:49

공유
default_news_ad1

 

 

협심증이나 심근경색과 같은 허혈성 심장질환은 생명이 오락가락하는 중대한 상황입니다. 특히 심근경색에서는 빠른 진단과 치료가 절대적으로 중요합니다. 앞서 설명했듯이 허혈성 심장질환에서 시행하게 되는 검사는 심전도, 혈액검사, 심장초음파부터 관상동맥조영술까지 다양한 종류가 있습니다. 이 중 관상동맥조영술은 관상동맥의 모양을 관찰하면서 진단과 치료를 동시에 시행할 수 있는 시술입니다.

 

급성 관상동맥증후군은 좁아져 있는 관상동맥에 갑자기 발생하는 혈전이나 동맥경화반의 변화로 갑자기 막히는 상황입니다. 이런 경우 관상동맥조영술이 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만약에 환자의 상태가 좋지 않다고 판단되면 재관류시술이 바로 필요로 할 수 있습니다.

 

재관류시술은 혈전을 녹이는 혈전용해제와 물리적으로 막힌 곳을 뚫는 방법이 있는데 관상동맥조영술을 통해 관상동맥개통술을 할 수 있는 여건이 되는 의료기관이라면 혈전용해보다 개통술을 하는 것이 낫습니다.

 

간혹 주요 관상동맥 세 개가 모두 좁아져 있을 수 있습니다. 이런 경우를 삼혈관질환이라고 하는데, 매우 위험한 상황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기존에는 삼혈관질환은 관상동맥우회로수술을 해야한다고 하였지만 최근에는 시술을 통해 성공적으로 치료하는 경우도 많이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 부분은 더 연구가 필요한 상태로 삼혈관질환에 있어서 관상동맥우회로수술의 중요성은 여전합니다.

 

관상동맥우회로 수술은 가슴을 열고 하는 개흉술로 흉골을 절개하게 됩니다. 우회로를 만들기 위해서 다른 혈관들을 이용해야 하는데, 내유동맥 (내흉동맥), 요골동맥, 대복재정맥 등이 대표적이고 그 외에 위 주변에 있는 혈관을 이용하기도 합니다.

 

이런 혈관들을 이용해서 혈류가 관상동맥의 막힌 부위를 우회해서 들어갈 수 있도록 연결해주는 것입니다. 관상동맥우회로 수술의 치료 성공률은 높지만 개흉수술이고 세 개의 혈관에 대해 수술하는만큼 시간 소요도 많이 되므로 부담이 되는 것이 사실입니다. 결국 이 부분에 대해서는 어떤 환자에게 어떤 치료가 필요할지 잘 판단해서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유진수 외과전문의 jsrrules@gmail.com

<저작권자 © 정신의학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